기사 메일전송
전북도 / 환경부와 7개 관계기관, `만경강 살리기` 업무협약 체결
기사수정

환경부와 7개 관계기관, `만경강 살리기` 업무협약 체결


만경강 우기시 모습 (사진=환경부)

환경부는 23일 오전 전라북도 등 7개 관계기관과 전북도청 회의실에서 `만경강 살리기`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전라북도의 주요 수원이며 새만금 수질에 직접적 영향을 미치고 있는 만경강의 수질개선을 위해 관계기관이 힘을 모아 통합물관리 차원에서 대응하기 위해 마련됐다.

 

그간 만경강은 지속적인 수질개선 노력에도 불구하고 유량 부족 등의 이유로 개선 효과가 뚜렷하게 나타나지 않았다.

 

이에 환경부 등 협약기관들은 만경강의 취수원 전환 및 용담댐 운영 효율화 등을 통해 만경강의 유량을 확보, 수질개선을 추진한다.

 

먼저 안정적인 유량 확보를 위해 만경강 유역의 농업용 저수지에서 공급하던 이 지역의 생활 및 공업용수를 한국수자원공사에서 관리하는 용담댐으로 전환한다.

 

또한, 용담댐의 운영 고도화를 통해 여유 유량을 확보해 만경강의 수질개선을 위한 환경용수로 공급할 계획이다.

 

전라북도 등 지자체에서는 수질 개선을 위해 만경강 유역의 가축사육두수가 늘어나지 않는 방안과 유역 내 농경지에서 적정한 양의 비료(시비)를 쓰는 방안을 강구할 계획이다.

 

환경부는 이번 `만경강 살리기`가 차질 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협약기관이 참여하는 실무협의체를 운영해 성과를 지속적으로 살피고 실행력을 확보할 계획이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fksm.co.kr/news/view.php?idx=5403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