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완도군 / 유네스코 국제조정이사회, 전남 완도를 생물권보전지역으로 지정
기사수정

유네스코 국제조정이사회, 전남 완도를 생물권보전지역으로 지정


완도 생물권 보전지역 구역구분도 (자료=환경부)

환경부와 국립공원공단은 15일 오후 나이지리아 아부자에서 열린 제33차 유엔교육과학문화기구(이하 유네스코) `인간과 생물권 프로그램` 국제조정이사회에서 전라남도 완도군 전역을 생물권보전지역으로 지정했다고 밝혔다.

 

생물권보전지역은 세계유산·세계지질공원과 함께 유네스코가 지정하는 보호지역으로, 생물다양성 보전과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지역사회가 참여해 생태관광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는 우수 생태계 보유 지역이다.

 

완도 생물권보전지역의 전체 면적은 40만 3899ha로 완도 본섬을 포함한 55개의 유인도와 210개의 무인도로 구성돼있다. 이번 완도 지정으로 국내 생물권보전지역은 설악산, 제주도, 고창 등 총 9곳으로 늘어났다.

 

생물권보전지역은 기존 국내법에 따른 규제 이외의 추가적인 행위제한을 수반하지 않으므로, 완도군은 자연공원법, 특정도서법 등 관련 법에 따라 주민·여성·청년들이 적극적으로 참여할 수 있는 조례를 제정해 생물권보전지역을 관리할 계획이다.

 

유호 환경부 자연생태정책과장은 "유네스코의 완도 생물권보전지역 지정은 기후 변화에 취약한 섬 생태계를 체계적으로 보전하고 지역사회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촉진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fksm.co.kr/news/view.php?idx=5540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