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사진 2만점, 영상 430점 '한반도의 생물다양성'을 제공한다
기사수정

멸종위기 야생생물 Ⅰ급 Neofinetia falcata (Thunb.) Hu (풍란)


환경부 소속 국립생물자원관은 12월 6일부터 '한반도의 생물다양성' 누리집(species.nibr.go.kr)에서 멸종위기종 등 자생생물 8천 종을 담은 사진 2만점과 동영상 430점을 제공한다.


이번 자생생물 사진 및 동영상은 국립생물자원관에서 저작권을 확보한 자료이며, '한반도의 생물다양성' 누리집의 생물정보 골라 담기 메뉴에서 장바구니에 담아 쉽게 내려받을 수 있다.


해당 사진 및 영상은 멸종위기 야생생물 전체 267종을 비롯해 포유류 35종, 조류 159종, 어류 188종, 식물 3,097종, 양서·파충류 42종, 곤충류 2,799종 등 우리나라에서 사는 주요 생물종의 생생한 모습을 담았다. 


이들 자료를 받을 때 간단한 설문 항목(소속 및 목적)을 적은 후  '공공저작물 자유 이용 허락표시 기준' 유형에 따라 원작자와 출처 등을 표시하여 이용하면 된다.


국립생물자원관은 생물다양성 보전의 중요성과 정책을 널리 알리고 산업화 가치 창출을 위한 연구사업을 위해 생물 표본·소재, 소리·동영상, 유전정보 등 3백만 건 이상의 생물다양성 정보를 보유하고 있다.


앞으로도 생물다양성 보전의 인식을 높이고 산업화의 가치 창출을 위해 사진과 동영상 등의 정보 관리 체계를 강화할 계획이다.


최종원 국립생물자원관 생물자원활용부장은 "국민과 생물 산업계에서 편리하게 이용하도록 '한반도의 생물다양성'에서 보유한 정보 제공 시스템 개선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며, "생물다양성 정보가 널리 활용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fksm.co.kr/news/view.php?idx=5671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