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진성준 / 김포공항과 주변지역, 3조원 규모의 도시재생혁신지구로 선정
기사수정

 국회의원 진성준


더불어민주당 진성준 의원(서울 강서을·국토교통위원회)은 “정부가 김포공항과 주변지역을 약 3조원 규모의 개발사업이 가능한 ‘도시재생혁신지구 국가시범지구’로 어제(16일) 최종 선정했다”고 밝히며, “김포공항을 활성화해 강서구를 국제적 경제 관문도시로 조성하겠다는 지난 총선 공약을 본격 이행하는 계기가 마련되었다”고 적극적인 환영의 뜻을 밝혔다.

 

김포공항 도시재생혁신지구 국가시범지구 사업계획안에 따르면 한국공항공사 등은 2027년까지 국비 40억, 지방비 60억원을 포함해 약 3조원을 투입해 공항 내 노후화된 배후단지 부지 등을 개발하여 도시철도(5호선, 9호선, 공항철도, 김포경전철, 대곡-소사선 등)와 간선급행버스(부천-인천-김포공항 S-BRT), UAM(도심항공교통) 이착륙장 등이 연계된 미래형 교통 허브시설을 구축한다.

 

특히, 미래형 교통 허브에 구축되는 UAM 이착륙장은 기체 충전, 정비·주기장 역할을 하면서, UAM 상용화의 기반 조성과 항공산업 발전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진성준 의원은 “이번 도시재생혁신지구 국가시범지구 선정으로 서울 강서구가 국제적 경제 관문도시로 발돋움 하는 계기를 마련하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fksm.co.kr/news/view.php?idx=5701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