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인천시 남궁형 / 만석 우회고가 철거공사 기간 교통안전대책 강화 촉구
기사수정

인천시의회 의원 남궁형 

 

인천광역시의회 행정안전위원회 남궁형 부위원장은 인천시가 추진 예정인 만석 우회고가 철거공사 시행 전 시민안전을 위한 대책을 우선적으로 마련할 것을 촉구했다.

 

특히 화물차량 우회로 마련을 위해 도심 내 화물차통행제한 한시적 해제 검토 때 어린이·노약자 안전 최우선 고려로 교통안전대책 강화를 주장했다.

 

20일 남궁형 부위원장에 따르면 인천시는 인천항의 주요 기능이 송도 신항으로 옮겨가고, 내항의 항만기능이 쇠퇴한데다 지난 10여 년 간 우회고가의 소음·진동·분진 피해를 호소하는 민원이 끊임없이 제기돼 2022년 2월부터 주구에서 동구로 이어진 만석 우회고가도로 철거를 진행할 계획이다.

 

남궁형 부위원장은 “철거사업은 노후된 고가도로 및 지역 환경개선을 위해 필요한 사업이지만, 만석 우회고가는 수십 년 동안 서부공단, 현대제철, 북항 방향에서 인중로·서해로를 통과해 각 지방으로 이동하는 화물차들이 주로 통행하는 도로”라며 “화물차 주 운행도로인 우회고가 철거 때 화물차량이 동구·중구 등 시내로 통행됨에 따라 어린이·노약자 등 교통안전 취약계층의 안전이 위협받을 것”이라고 우려했다.


아울러 “자치경찰위원회와 협력해 시민들이 안전하게 보행할 수 있는 권리를 확보하고 도로시설물도 교통약자를 위해 시민체감형으로 개선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며 “인천시가 자치경찰위원회, 교육청, 중부경찰서 등 유관기관과도 협업해 어린이·노약자 등 교통취약계층의 교통안전대책 마련에 소홀함이 없어야 한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fksm.co.kr/news/view.php?idx=5706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