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경남도 / 메마른 1월 산불예방 강력 대응
기사수정


경남도는 지난해 연말부터 지속된 메마른 산림에 잇단 산불이 발생하고 있어 긴장감이 최고조로 달하고 있어 산불예방에 강력 대응한다.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의 기상분석에 따르면 최근 경상 해안지역에 순간 최대 풍속 20m/s의 강풍이 기록되는 가운데, 건조 특보가 지속되면서 산불 위험지수단계가 상향됨에 따라 산불발생위험이 증가할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이에 경남도는 건조한 1월 산불예방 집중 대처를 위해 전 시·군 산불방지 이행사항을 주기적으로 점검하고 주말 소각행위 기동단속을 실시하는 등 산불대응 체계를 강화키로 하였다.

 

또한, 신속한 산불진화 및 초동대처를 위해 도 자체 산불진화헬기 7대를 2~3개 시군 권역으로 배치하고, 입산자가 많이 왕래하는 지역을 중심으로 산불예방 계도방송 및 공중감시 활동을 강화할 계획이다.

 

정석원 경남도 기후환경산림국장은 “산불은 산림주변에서의 소각행위와 입산자 실화가 주요 원인으로 불씨 취급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하며, “부주의로 인한 산불도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천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할 수 있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fksm.co.kr/news/view.php?idx=5710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